일반 로그인
소셜 로그인
정보기억 정보기억에 체크할 경우 다음접속시 아이디와 패스워드를 입력하지 않으셔도 됩니다.
그러나, 개인PC가 아닐 경우 타인이 로그인할 수 있습니다.
PC를 여러사람이 사용하는 공공장소에서는 체크하지 마세요.
소셜네트워크 서비스를 통해서 로그인하시면 별도의 로그인 절차없이 회원서비스를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글
댓글 많은 글

소송하지 않으면 보상하지 않는 보험사

관리자 | 2012.11.11 15:07 | 조회 1786

보험사, 피해차주에 대차료 줘야
 
"피보험자 매개로 한 거래관계 존재해"

대법원, 원고승소 원심파기
 
공정거래위원회가 교통사고 피해차주에게 지급해야 하는 대차료,
휴차료를 수년 간 지급하지 않은 국내 자동차보험회사들에게 시정명령을 내린 것은 정당하다는 판결이 나왔다.

대법원 특별1부(주심 민일영 대법관)는 삼성화재 등 국내 8개 자동차보험사가 공정거래위원회를 상대로 낸
시정명령등취소소송 상고심(2008두14739)에서 원고 승소 판결한 원심을 파기하고 최근 사건을 서울고법으로 돌려보냈다.
재판부는 판결문에서 “불공정거래행위에서 ‘거래’란  통상의 매매와 같은 개별적인 계약자체를 가리키는 것이 아니라
넓은 의미로서 ‘사업활동을 위한 수단 일반 또는 거래질서’를 뜻하는 것으로 봐야한다”고 밝혔다.
재판부는 이어 “비록 피해차주의 보험회사에 대한 직접청구권이 피보험자의 불법행위에 의해 발생한다 하더라도
보험회사 및 피보험자는 바로 그러한 경우를 위해 보험계약을 체결하는 것이고,
피해차주는 자동차손해보험의 특성상 보험계약 성립 당시에 미리 확정될 수 없을 따름이지
그 출현이 이미 예정돼 있다”며 “그에따라 보험회사가 피해차주에게 대물손해를 배상해야 할 의무도 보험계약에 근거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재판부는 따라서 “불법행위로 인한 손해배상채무가 이행되는 과정에서 채무자에 의한 불공정거래행위가
얼마든지 발생할 수 있는 점 등에 비춰 원고들과 피해 차주들 사이에는 피보험자들을 매개로 한 거래관계가
존재한다”며 “그럼에도 불구하고 원고들과 피해차주들 사이에 거래관계가 존재하지 않는다고 판단한 원심
은 불공정거래행위에서의 거래의 개념에 관한 법리를 오해한 위법이 있다”고 판단했다.
삼성화재, 현대해상, LIG손해보험 등 8개 자동차보험회사는 지난 2003~2006년 피해차량 주인들에게 지급
해야하는 대차료와 휴차료 316만건 합계 228억 상당을 '피해차주들이 청구하지 않았다'는 이유로 지급하지 않아 공정위에 적발됐다.
이들은 또 같은 기간 동안 피해차주들에게 지급해야하는 시세하락 보상금 586건 2억3600만원을 지급하지 않아

지난 2008년 공정위로부터 시정명령 및 공표명령, 과징금 납부명령을 받게되자

"보험사는 피보험자와의 보험계약에 따라 보험금을 지급할 뿐 피해차주들과의 거래관계에 따른 행위가 아니다"라며 공정위를 상대로 취소소송을 냈고 서울고법은 이들의 주장을 받아들여 원고승소 판결했다.

 
류인하 기자 acha@lawtimes.co.kr

twitter facebook me2day 요즘
11개(1/1페이지)
공지사항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날짜
공지 이런 상황일 때 바로 전화주세요!! 사진 첨부파일 관리자 2606 2012.11.23 15:42
공지 가치하락 평가 접수 방법 사진 첨부파일 관리자 3622 2012.11.19 11:25
공지 자동차 보험 표준 약관(개정) 관리자 2446 2012.11.10 15:07
8 보험사의 꼼수 다룬 KBS 뉴스입니다. 종달새 1244 2013.05.06 18:34
7 사고피해차의 시세하락에 관한 보험사와 법원의 입장 관리자 1364 2012.12.19 11:45
6 손보사 '꼼수'…보험금 326억 원 지급 안 해 관리자 1261 2012.12.06 13:48
5 내 잘못 없는 사고, 애지중지 차 헐값 보험사 나몰라라! 관리자 1483 2012.12.06 11:38
>> 소송하지 않으면 보상하지 않는 보험사 관리자 1787 2012.11.11 15:07
3 교통사고시 가치하락된 차값 배상판결 관리자 1582 2011.11.01 15:05